한국릴리 GLP-1 유사체 ‘트루리시티’, 당뇨병 주사 치료제 시장 1위 올라
2019/02/25 09:46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트루리시티, 2018년 시장 점유율 26%로 출시 3년만에 당뇨병 주사제 시장 장악
당뇨병 주사 치료의 대명사 기저 인슐린의 장벽 넘어서며 시장 판도 변화
 
한국릴리 GLP-1.jpg▲ 한국릴리 당뇨사업부는 지난 21일 서울 후암로 한국릴리 본사에서 직원들과 함께 트루리시티의 당뇨병 주사 치료제 시장 1위 달성을 축하하는 기념 행사를 진행했다.
 
한국릴리(대표: 폴 헨리 휴버스)는 제 2형 당뇨병 환자에게 주 1회 투여하는 GLP-1 유사체 ‘트루리시티(성분명: 둘라글루타이드)’가 지난 해 기준 누적 처방액 270억원을 기록, 기저 인슐린을 포함한 전체 당뇨병 주사 치료제 시장에서 1위 브랜드로 등극했다. 2016년 5월 출시 이후 3년이 채 되지 않은 시점에서 이룬 성과다.
 
한국릴리 GLP-1 유사체 트루리시티.jpg▲ 한국릴리 GLP-1 유사체 트루리시티
시장 조사 기관 IMS 헬스 데이터에 따르면, 트루리시티는 기저 인슐린과 GLP-1 유사체를 포함한 전체 당뇨병 주사 치료제 시장에서 26%의 점유율을 보였다. 국내 출시 당시 연간 10억원대의 매출로 시작한 트루리시티는 300% 이상의 연평균 성장률(CAGR)로 가파른 성장 곡선을 그리며 성장했다. 이처럼 트루리시티가 지난 수십년 간 당뇨병 주사 치료의 공식처럼 여겨지던 기저 인슐린과의 경쟁을 뛰어 넘으며 당뇨병 주사제 시장의 판도를 바꾸고 있다.
 
향후 트루리시티의 성장세는 지속될 것으로 전망된다. 글로벌 제약산업 분석기업 이벨류에이트파마(Evaluate Pharma)가 발표한 ‘2017 전망 보고서’에 따르면, 트루리시티가 오는 2022년 전체 당뇨병 치료제 시장에서 매출액 2위(주사제 중 1위)를 차지할 것으로 발표된 바 있다.
 
주목할 점은 당뇨병 치료 트렌드가 당뇨병 환자의 동반질환 유무, 합병증 예방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환자의 개별 특성에 맞춤화된 치료법을 제시하고 있다는 점이다. 1차 치료 시 메트포르민으로 혈당 조절이 되지 않는 당뇨병 환자에 있어 경구용 치료제 중심으로 권고됐었다면, 환자의 상태에 맞게 당뇨병 진행 초기부터 GLP-1 유사체도 경구용 제제들과 동일 선상에서 고려되는 치료 트렌드를 보이는 것.
 
지난 10월 미국당뇨병학회(ADA; American Diabetes Association)와 유럽당뇨병학회(EASD; the European Association for the Study of Diabetes)가 발표한 최신의 당뇨 치료 컨센서스 리포트(Consensus Report)에 따르면, 메트포르민 투여 3-6개월 이후에도 혈당이 잡히지 않을 때, 환자의 심혈관계 질환 및 신장 질환의 동반 여부에 따라 2차 치료제를 선택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
 
이때 GLP-1 유사체는 죽상경화성 심혈관계질환(ASCVD; Atherosclerotic cardiovascular disease), 심부전, 만성신장질환의 고려가 필요한 제 2형 당뇨병 환자들에게 메트포르민 처방 이후 SGLT-2 억제제와 함께 2차 치료제로 권고되었다. 주사 치료가 필요한 환자의 경우, GLP-1 유사체를 인슐린에 앞서 사용할 것으로 권고된 것도 큰 변화다.
 
한국릴리 폴 헨리 휴버스 대표는 “트루리시티가 다양한 치료적 혜택과 투약 편의성을 바탕으로 제 2형 당뇨병 치료에 적극 고려되는 치료 옵션으로 자리매김한 뜻 깊은 성과”라며, “앞으로도 트루리시티는 당뇨병 주사 치료제 시장의 리딩 브랜드로서 당뇨병 환자들의 주사 치료제에 대한 심리적 부담을 덜어주는 한편, 환자들이 적합한 시기에 효과적인 치료 옵션을 통해 폭넓은 치료 혜택을 경험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한국릴리 당뇨사업부는 지난 21일 서울 후암로 한국릴리 본사에서 직원들과 함께 트루리시티의 당뇨병 주사 치료제 시장 1위 달성을 축하하는 기념 행사를 진행했다.
[ 최영선 기자 mdilbo@hotmail.com ]
최영선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medicalilbo.com
▒▒ 의료일보 ▒▒(www.medicalilbo.com) - copyright ⓒ ▒▒ 의료일보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의료일보 www.medicalilbo.com | 설립일 : 2009년 9월 7일 | Ω 08786 서울시 관악구 쑥고개로 101-4 제일오피스텔 306호
      사업자등록번호 : 105-07-38362 | 등록번호 : 서울시 다 09845
      전화 : 02) 333-3739, 363-3730 광고문의 : 02) 333-3739 | 팩스 02) 363-3730 |  news@medicalilbo.com
      Copyright ⓒ 2009 medicalilbo.com All right reserved.
      ▒▒ 의료일보 ▒▒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