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츄럴엔도텍 마이크로 패치, 獨 최대 온라인 화장품 채널 입점
2019/04/18 10:09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유럽 최대 뷰티 체인 더글라스에 이어 온라인까지 유럽 시장 유통 확대
내츄럴엔도텍 마이크로 패치.jpg▲ ㈜내츄럴엔도텍의 ‘마이크로 패치’
헬스케어 신소재 연구개발 기업 ㈜내츄럴엔도텍(대표 장현우)이 피부 침투 약물 전달용 화장품 ‘마이크로 패치’로 유럽 뷰티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낸다.
 
내츄럴엔도텍은 최근 독일 최대 온라인 화장품 채널인 플라코니(Flaconi) 입점에 성공하여 마이크로 패치 제품(제품명: AND SHINE) 판매를 개시했다고 밝혔다. 플라코니는 독일을 중심으로 인접 오스트리아에도 판매망을 갖춘 이커머스 전문 화장품 유통 기업이다.
 
내츄럴엔도텍은 지난해 3월 마이크로 패치의 유럽 진출을 알린 이후 독일을 중심으로 지속해서 보폭을 넓히고 있다. 유럽에서 가장 큰 화장품 시장 중 하나인 독일에서 까다로운 기준과 소비자 니즈를 충족시키면 유럽 전역의 소비자 공략이 수월할 수 있다는 전략이다.
 
내츄럴엔도텍은 독일의 대표 홈쇼핑사인 HSE24를 통해 독일을 비롯한 유럽 3개국에 마이크로 패치를 론칭한 바 있으며 유럽 주요 19개 국에 2,400여개 이상의 매장을 보유하고 있는 유럽 최대 뷰티 체인인 더글라스(Douglas) 입점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
 
‘AND SHINE’은 CLHA(Cross-linked hyaluronic acid, 교차결합 히알루론산)를 기본 성분으로, 바르는 보톡스라고 불리는 AHP-8(아세틸헥사펩타이드)까지 함유되어 있어 보습과 주름 관리를 동시에 할 수 있다. 혁신적인 특허 기술이 담긴 패치 표면에 있는 미세한 마이크로 구조체가 고통 없이 유효성분을 피부 깊숙이 도달하게 하는 것이 특징이다.
 
지속해서 증명되고 있는 효능에 대한 과학적인 근거도 글로벌 진출 확대를 견인하고 있다. 최근에는 서울아산병원 피부과 원종현 교수팀이 진행한 CLHA 마이크로 구조체 패치의 주름 및 보습 개선 우수성을 입증한 임상 논문이 세계 최고 수준으로 인정받는 SCIE급 국제 학술지인 ‘Dermatologic Therapy’에 등재됐다. 이 외에도 국내 최고 권위로 인정받는 서울대학교병원, 차병원, 가천대학교 등 유수의 의료 및 임상 기관에서 임상실험을 통해 부작용 없이 안전하게 눈가 및 입가의 수분을 늘리고 주름을 감소시키는 것을 확인한 바 있다.
 
내츄럴엔도텍 관계자는 “혁신적이고 차별화된 국내 기술을 적용한 화장품으로 유럽 뷰티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하기 위해 주요 온·오프라인 등 채널을 다변화하고 있다”며 “화장품 구매 시 품질과 기능성을 중요한 요인으로 꼽는 까다로운 유럽 소비자들이 충분히 제품의 가치를 알아볼 것이라 확신한다”고 전했다.
[ 최영선 기자 mdilbo@hotmail.com ]
최영선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medicalilbo.com
▒▒ 의료일보 ▒▒(www.medicalilbo.com) - copyright ⓒ ▒▒ 의료일보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의료일보 www.medicalilbo.com | 설립일 : 2009년 9월 7일 | Ω 08786 서울시 관악구 쑥고개로 101-4 제일오피스텔 306호
      사업자등록번호 : 105-07-38362 | 등록번호 : 서울시 다 09845
      전화 : 02) 333-3739, 363-3730 광고문의 : 02) 333-3739 | 팩스 02) 363-3730 |  news@medicalilbo.com
      Copyright ⓒ 2009 medicalilbo.com All right reserved.
      ▒▒ 의료일보 ▒▒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