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신에어파스F와 함께 수원삼성 선수단 응원하자!
2020/11/16 10:01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수원삼성에게 신신에어파스F 후원, 18일까지 공식 SNS 채널 통해 응원 댓글 이벤트 진행
총 10명에게 헨리 선수의 친필 사인이 담긴 신신에어파스F 2020년 스페셜 에디션 증정
 
신신에어파스F 영상 썸네일.jpg▲ 신신에어파스F 2020 스페셜 영상 썸네일 이미지
파스의 명가 신신제약은 국제대회 참가를 위해 카타르로 떠나는 프로축구 수원삼성블루윙즈축구단(이하 수원삼성)에게 신신에어파스F를 후원하면서, 선수단을 응원하는 특별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벤트는 오는 18일까지 3일간 신신제약과 수원삼성의 공식 SNS 채널에서 동시에 진행되며, K리그 마스코트 반장 아길레온과 수원삼성이 지난해 영입한 캐나다 국가대표 출신 도닐 헨리 선수가 함께 촬영한 ‘신신에어파스F 2020 스페셜 영상’에 댓글을 달면 참여할 수 있다. 신신제약과 수원삼성은 추첨을 통해 각 5명씩, 총 10명에게 헨리 선수의 친필 사인이 담긴 신신에어파스F 2020년 수원삼성블루윙즈 스페셜 에디션 세트(3종)를 증정할 예정이다.
 
영상에는 축구단의 마스코트이자 의무 트레이너인 아길레온이 수원삼성의 국제대회 참가를 위해 카타르로 떠나는 과정이 담겼다. 아길레온은 카타르로 옮길 장비들을 준비하던 중 과거 헨리와 풋살 경기 도중 부상을 당했을 때 신신에어파스F를 뿌린 것을 기억해 서둘러 신신에어파스F를 챙기면서 의무 트레이너로서 소임을 다한다는 내용이다.
 
신신제약이 후원하는 ‘신신에어파스F 2020’은 지난 2018년부터 이어진 수원삼성과의 인연을 기념한 세 번째 스페셜 에디션으로 아길레온과 구단 엠블럼을 활용해 디자인되어 축구 팬들의 많은 관심을 받은 제품이다. 신신에어파스F는 실제 경기 때마다 선수들의 타박상과 근육통을 치료하는 데 사용되며 수원삼성의 명예팀닥터로 위촉되기도 했다.
 
신신에어파스F는 스포츠, 야외활동 등으로 발생할 수 있는 타박상, 근육통, 삔데, 멍든데 등 급성 통증에 효과적인 신신제약의 대표 제품으로, 프로 스포츠 선수뿐만 아니라 일반 스포츠 동호회나 개인 활동 등에서 광범위하게 사용되고 있다. 해당 제품은 고함량의 멘톨 성분으로 시원함과 청령감과 함께 진통 효과가 강하며, UP-DOWN 밸브를 사용하여 360도 분사가 가능해 통증을 느끼는 다양한 부위에 편리하게 분사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한편, 신신에어파스F와 함께하는 수원삼성 선수단 응원 이벤트는 신신제약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sinsinpharma) 및 수원삼성 블루윙즈TV 유튜브 계정(https://www.youtube.com/c/suwonsamsungfc)에서 진행된다.
[ 강수영 기자 news@medicalilbo.com ]
강수영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medicalilbo.com
▒▒ 의료일보 ▒▒(www.medicalilbo.com) - copyright ⓒ ▒▒ 의료일보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의료일보 www.medicalilbo.com | 설립일 : 2009년 9월 7일 | Ω 06653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1589-14 신성오피스텔 B동 407호
      사업자등록번호 : 105-07-38362 | 등록번호 : 서울시 다 09845
      전화 : 02) 333-3739, 363-3730 광고문의 : 02) 333-3739 | 팩스 02) 363-3730 |  news@medicalilbo.com
      Copyright ⓒ 2009 medicalilbo.com All right reserved.
      ▒▒ 의료일보 ▒▒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