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디랩코리아 ‘스노우’ 차세대 항균원단, 지속형 항균 마스크 재료로 中 수출
2020/02/24 13:28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중국서 진행된 코로나19 사멸 테스트 ∙ 항균력 입증
코로나 19 포함 바이러스 및 세균 항균력 99.9%, 7일 이상 항균효과 지속
항균 마스크 33만 개 생산 가능한 항균원단 초도 물량 수출
 
에스디랩코리아 ‘스노우’.jpg▲ 에스디랩코리아㈜ 스노우 차세대 항균원단
차세대 항균 솔루션 전문기업 에스디랩코리아㈜ (대표 김창주)가 지속력 강한SD(Spike Defender)솔루션을 이용해 세계 최초로 개발, 국내 생산한 ‘스노우(SNoW: Super Non-Woven Fabric)’ 차세대 항균원단이 중국 광둥성 과학기술청∙위생건강위원회 연합의 <코로나 19 감염예방 치료기술 및 제품>에 선정돼 지속형 항균 마스크 제작을 위해 중국에 수출된다.
 
‘스노우’ 차세대 항균원단은 부직포에 장시간 효력 항균제인 ‘SD솔루션’을 응용한 제품으로, 표면에 항균 스파이크를 형성해 코로나 19를 포함한 99.9%의 바이러스 및 세균을 물리적으로 파괴하며 7일 이상 항균 효과가 지속된다. ‘스노우’ 항균 원단은 항균마스크뿐만 아니라 항균보호복, 항균필터, 항균커튼 등 다양한 항균 제품에 활용할 수 있다.
 
이번 수출은 중국 정부의 새로운 방역 정책의 일환으로 이루어졌다. 중국 광둥성 위생건강위원회는 코로나19대응을 위해 광둥성 과학기술청과 연합해 <코로나 19 감염예방 치료기술 및 제품>을 물색하는 과정에서 에스디랩코리아㈜의 ‘스노우’ 차세대 항균원단에 코로나 19 사멸 지속 테스트를 진행, 효과가 확인돼 지속형 항균 마스크 생산 재료로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중국 광둥성 과학기술청은 이러한 결과를 바탕으로 2월 13일 ‘스노우 항균원단으로 만든 마스크가 표면 전염 문제를 효과적으로 막을 수 있고, 전염병 예방 업무를 진행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판단한다’는 내용의 증명서를 에스디랩코리아㈜에 전달했다.
 
이에 에스디랩코리아㈜는 중국 정부가 마스크 제작사로 지정한 광저우의 제트 바이오필트레이션(Jet Bio-Filtration)과 ‘스노우’ 차세대 항균원단에 대해 수출 계약을 맺고 우선 항균 마스크 약 33만 개를 생산할 수 있는 항균 원단을 2월 28일 중국으로 보낸다.
 
에스디랩코리아(주) 김창주 대표는 “코로나19의 확산을 막는 데 우리 기술이 중대하게 기여할 수 있다는 점이 확인된 만큼 이번 협력이 최대한 신속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회사의 자원을 집중 투여하고 있다”며 “‘SD 솔루션’이 항균원단 제작은 물론 공간 방역에도 적용 가능한 만큼 코로나 19를 비롯해 감염으로부터 안전한 환경이 필요한 곳에 최적의 협력이 이루어지도록 논의를 지속해 가겠다.”고 말했다.
 
가천대 길병원 감염내과 엄중식 교수는 “신종 감염병의 전파와 유행을 막기 위해서는 지역사회에서 다중이용공간에 대한 효율적 관리가 필요하고 의료기관에서 환경 관리와 의료진 보호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특히 밀폐된 공간에서 장기간 감염 환자를 밀접하게 돌봐야 하는 의료인의 감염 예방을 위하여 진료공간을 안전한 항균상태가 되도록 구축해야 하고, 또한 의료진의 마스크, 보호복 등 개인보호구가 지속적인 보호 효과를 가질 수 있는 신소재와 같은 새로운 기술의 활용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 강수영 기자 news@medicalilbo.com ]
강수영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medicalilbo.com
▒▒ 의료일보 ▒▒(www.medicalilbo.com) - copyright ⓒ ▒▒ 의료일보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의료일보 www.medicalilbo.com | 설립일 : 2009년 9월 7일 | Ω 06653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1589-14 신성오피스텔 B동 407호
    사업자등록번호 : 105-07-38362 | 등록번호 : 서울시 다 09845
    전화 : 02) 333-3739, 363-3730 광고문의 : 02) 333-3739 | 팩스 02) 363-3730 |  news@medicalilbo.com
    Copyright ⓒ 2009 medicalilbo.com All right reserved.
    ▒▒ 의료일보 ▒▒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